불펌금지&환영

- 사진/글 등 불펌금지!
- 댓글/트랙백/링크/추천 대환영:)

猫の夢 - The Chocolate Box

B타입 클린 캠페인 위젯

복사금지



2014년의 영화 몇 편, 그리고 2015년에는... 여담

2014년에는 67편의 영화를 봤고, 54편을 극장에서 봤다. 100편을 넘겼던 2011, 2012 이후 90 편을 2013년과 비교했을 상당히 줄었다. 심신이 고단하고 바쁘지도 했지만, 한편으로는 극장에서 보고 싶을 만한 취향의 영화가 적었던데다 제한된 시간에 영화 외에 공연이나 연극, 미드, 일드, 애니메이션들도 중간중간 챙겨본 영향도 적지 않았던 같다.

 

좋든 싫든 기억에 남는 영화를 순서에 의미를 부여하지 않고 정리했다. 언젠가 감상평을 정리할 있길(기약 없지만).

 

좋아서 기억에 남는영화

월터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 (The Secret Life of Walter Mitty, 2013)

 


오직 사랑하는 이들만이 살아남는다 (Only Lovers Left Alive, 2013)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The Grand Budapest Hotel, 2014)


그녀 (Her, 2013)


엑스맨 - 데이즈 오브 퓨쳐 패스트 (X-Men: Days of Future Past, 2014)


뱀파이어에 관한 아주 특별한 다큐멘터리 (What We Do in the Shadows, 2014) (@ PiFan 2014)


더블: 달콤한 악몽 (The Double, 2014)


프랭크 (Frank, 2014)


유어 달링 (Kill Your Darlings, 2013)


나를 찾아줘 (Gone Girl, 2014)


인터스텔라 (Interstellar, 2014)


퓨리 (Fury, 2014)

 

,

 

1편으로 끝냈어야 <테이큰 3(Taken 3,2014)>,

나오지 말았으면 좋겠다면서도 챙겨보는 <트랜스포머 4 - 사라진 시대(Transformers: Age of Extinction, 2014)>,

이상한 방식으로 상상력을 자극한 <맨홀(2014)>,

테리 길리엄 감독의 팬심은 영원할 것이다 <제로법칙의 비밀(The Zero Theorem, 2013)>.

슬픈 눈의 기억 'JIFF 2014' 올해도 고마웠던 'PiFan 2014'.

 

 

2015년에도 

치열하게 즐겁게, 솔직하게 마주하고 나눌 생각이다. 보는 것과 쓰고 나누는 것에 에너지와 시간을 나누는 것이 관건일 같다. 영화 외에도 , 드라마, 음악, 공연에 대해서도 틈이 나는 대로 계획( 있긴 하다.)

 

+ 이런저런 핑계로 스스로도 발걸음이 뜸했던 블로그에 종종 와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 드리며, 해도 이후에도 건강하고 자유롭게 생각을 나눌 있었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 2012 결산2011 결산

 

나는고양이 (http://flyingneko.egloos.com)

 

블로그의 글/사진  불펌금지! +댓글/트랙백/링크/추천은 언제나 환영입니다:)

구독하시면 더욱 편리하게 보실  있습니다.


핑백

  • 2014년 영화 결산 + 2015년은 | A Wonder Log 2015-11-19 09:50:40 #

    ... 쿠삭 책 책감상 카메론디아즈 코미디 판타지 한국영화 2014년 영화 결산 + 2015년은 2014년의 영화 몇 편, 그리고 2015년에는&#8230; http://flyingneko.egloos.com/4062625 2014년에는 총 67편의 영화를 봤고, 그 중 54편을 극장에서 봤다. 100편을 넘겼던 2011년, 2012년 이후 90여 편을 본2013 ... more

덧글

  • dance 2015/01/05 22:33 # 답글

    Gone Girl 리뷰 좀 해주오~~ 난 재밌게 봤는데.. 이런 반전이라니..
  • 나는고양이 2015/01/06 23:50 #

    Gone Girl 정말 재미있게 봤습니다. 재미라기보다는 보는 내내 긴장을 늦추지 못했죠. 이 포스팅에선 작년에 본 영화 중 인상 깊었던 영화 10편을 좀 넘게 꼽았지만 10편을 꼽으라도 해도 들어갔을 것 같습니다. 올해 시간 내서 리뷰 써보겠습니다. 언제가 될지 모르지만 기대 (?!)해주세요^^
댓글 입력 영역